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삼성전자, 또 신고가 경신…시총 404조 돌파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11-24 16:59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코스피 시가총액 1위 기업인 삼성전자가 24일 하루만에 신고가를 새로 썼다.

24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보다 0.30%(200원) 오른 6만77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지난 20일부터 3거래일 연속 상승했다. 전날 기록한 종가 기준 신고가(6만7500원)를 하루새 다시 갈아치웠다.

이날 삼성전자는 장중 6만9500원까지 치솟으며 7만원선을 앞뒀으나 고지를 밟지는 못했다.

시총 상위주를 중심으로 사들인 외국인 순매수가 주가를 끌어올렸으나 차익실현 물량도 적지 않게 나온 영향으로 풀이된다.

시가총액도 전날 사상 첫 400조원 돌파에 이어 이날 404조1543억원까지 커졌다.

삼성전자에 대한 증권가 전망은 긍정적이다.

이승우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환율 영향과 계절적 비수기 등으로 내년 상반기까지는 완만한 조정기를 거칠 것으로 보이나, 내년 하반기부터는 반도체와 DP를 중심으로 본격적인 실적 개선 사이클에 진입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2021년 하반기부터 2022년까지 메모리 사이클이 본격 상승하면서 과도할 정도로 외면받아온 메모리 주식들의 수급과 밸류에이션이 상당폭 회복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 서초 사옥 / 사진= 삼성전자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