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윤석헌 금감원장 “외국계 금융사, 한국판 뉴딜 정책에 적극 참여해달라”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9-28 13:23

FSS SPEAKS 2020 비대면으로 개최
실무작업반 운영…금융규제 애로해소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금융감독원이 28일 외국계 금융회사 임직원 200여명과 ‘FSS SPEAKS 2020’을 온라인 화상회의 방식으로 개최했다.

금융감독원은 코로나19 이후 외국계 금융사 감독·검사 방향을 설명했으며, 외국계 금융회사들도 주요 검사지적 사례와 유의사항에 대해 질문하고, 외국계 금융회사의 영업환경 개선을 위한 여러가지 건의를 했다.

윤석헌닫기윤석헌기사 모아보기 금융감독원장은 한국판 뉴딜을 성공적으로 이끌 수 있도록 선진경험 공유 등 외국계 금융사의 역할을 요청했고, 내년 3월부터 시행되는 금융소비자보호법과 관련하여 외국계·내국계 구분 없이 금융소비자의 신뢰회복에 앞서 줄 것을 당부했다.

윤석헌 원장은 “데이터·네트워크·AI 기반의 새로운 디지털 생태계의 출현과 기후위기에 대응한 녹색 전환 과정에서 금융산업의 적극적 역할이 요구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신성장 디지털 산업으로 금융이 공급될 수 있도록 다양한 금융상품을 개발하고, 기후리스크를 위험관리 체계에 반영하는 노력을 기울여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윤석헌 원장은 “금융규제 부문의 애로해소를 위해 금감원과 외국계 금융사가 함께 실무작업반(Working Group)을 구성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개선 내용들이 도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재택근무에 필요한 망분리 규제완화 방안은 조치됐고, 업무위탁 규제 등 주요 애로사항에 대해 외국계 금융회사와 공동으로 실무작업반이 운영 중에 있다.

금융감독원은 향후 외국계 금융회사와의 소통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