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우리은행, '전기통신금융사기 AI 모니터링 시스템' 고도화…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9-03 09:50

우리은행, 전기통신금융사기 AI 모니터링 시스템 고도화 / 사진= 우리은행(2020.09.03)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우리은행이 보이스피싱 피해로부터 고객의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전기통신금융사기 AI 모니터링 시스템’을 대폭 개선했다.

우리은행은 지난 1일부터 고도화한 '전기통신금융사기 AI 모니터링 시스템' 정식 운영을 시작했다고 3일 밝혔다.

‘전기통신금융사기 AI 모니터링 시스템’은 AI(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고객의 금융거래 데이터 중 금융사기 의심거래를 실시간으로 탐지해 사전에 피해를 예방하는 시스템이다.

우리은행은 보이스피싱 사기가 복잡하고 지능적으로 진화함에 따라 기존 시스템을 고도화하기 위해 지난 3월부터 시스템 재구축에 착수해 시범 운영을 거쳐 이번에 정식 운영하게 됐다.

우리은행은 이번 고도화로 비대면 거래까지 포함한 모든 금융거래를 정밀하게 탐지해 효과적인 보이스피싱 예방 활동을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신종 수법의 보이스피싱 금융사기가 발생하면 AI를 통해 신속하게 인지해 유사 피해확산을 조기에 차단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에 새롭게 고도화한 ‘전기통신금융사기 AI 모니터링 시스템’을 통해 보이스피싱 피해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게 됐다”며 “진화하는 보이스피싱 위험으로부터 고객의 소중한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