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BNK부산은행, 투자자 보호 강화 일환 ‘소비자보호 전문가’ 채용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2-24 16:59

‘소비자권익보호 실천 추진반’ 신설
소통 강화 ‘현장민원 신속대응반’ 신설

△ 빈대인 부산은행장(앞줄 가운데)과 부산은행 경영진이 ‘금융소비자 중심 경영과 권익보호 실천을 위한 서약식’을 진행했다. /사진=BNK부산은행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BNK부산은행이 소비자보호 전문가를 채용하는 등 고객중심경영을 실천하고 금융소비자를 보호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BNK부산은행은 24일 ‘소비자권익보호 실천 추진반’을 신설하고, ‘소비자보호 전문가’를 채용했다고 밝혔다.

‘소비자권익보호 실천 추진반’은 책임있는 영업활동 강화와 소비자 신뢰 향상을 위해 은행의 체질을 개선하는 실질적인 역할을 한다.

또한 고위험 금융투자상품에 대한 리스크와 소비자 영향력 분석에 전문성을 겸비한 ‘소비자보호 전문가’를 채용해 금융소비자 입장의 불이익 발생 가능성을 사전에 검토하고 통제하는 역할을 맡길 예정이다.

‘소비자보호 전문가’는 수익증권 등 상품선정위원회의 상품 및 운용사 선정시 이를 통제하며 투자상품 관련 소비자 리스크 분석, 자산운용사 동향 파악 및 정보수집 등의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BNK부산은행은 ‘현장민원 신속대응반’도 신설해 소비자와의 소통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현장민원 신속대응반’은 본부 민원상담 전문가와 소비자 간 신규 소통 채널로 고객 불편 및 불만사항을 전문적인 상담을 통해 신속하게 해결할 예정이다.

강문성 BNK부산은행 금융소비자보호 총괄책임자 상무는 “고객중심경영 문화를 정착하고 소비자보호 강화를 위해 소비자권익보호 실천 추진반을 신설하고 소비자보호 전문가도 채용했다”며 “부산은행이 소비자에게 더욱 신뢰받는 은행이 되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부산은행은 24 오전 본점 회의실에서 소비자보호를 강화하고 고객중심경영 문화 확산을 위해 빈대인 부산은행장과 전 경영진이 참석해 ‘금융소비자 중심 경영과 권익보호 실천을 위한 서약식’을 가졌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