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KB국민은행 알뜰폰 ‘Liiv M’, 쿠팡과 아이폰11 구매 할인 이벤트 진행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2-04 17:28

‘Liiv M LTE 11GB+ 요금제’ 개통 후 1년간 월 기본료 2만 2000원에 이용 가능

△ KB국민은행이 알뜰폰 ‘Liiv M’을 쿠팡과 제휴해 이벤트를 진행한다. /사진=KB국민은행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KB국민은행이 알뜰폰 ‘리브엠(Liiv M)’을 쿠팡과 제휴해 오는 29일까지 아이폰 11 구매 고객 대상으로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로 아이폰 11을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고 통신비 할인 및 캐시백·포인트 적립까지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먼저, 쿠팡에서 로켓배송으로 애플코리아의 인증 정품 아이폰 11 시리즈를 KB국민카드 등으로 결제 시 10% 내외의 즉시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카드 결제금액에 따라 최대 24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도 제공해 단말기 할부 수수료 5.9% 면제 효과를 누릴 수 있다.

KB국민은행의 알뜰폰 리브엠은 LTE 무제한 요금제 반값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Liiv M LTE 11GB+ 요금제’를 개통 후 1년간 기존 월 기본료 4만 4000원의 절반인 2만 2000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Liiv M LTE 11GB+ 요금제’는 월 11GB 제공량 소진 후 일 2GB가 제공되며, 일 제공 데이터 소진시 3Mbps 속도 제한으로 추가 과금 없이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리브엠을 신규 개통한 후 통신 요금을 KB국민카드로 6개월 연속 자동납부하는 고객은 매월 5000원씩 최대 3만원까지 캐시백을 받을 수 있다.

KB국미은행은 리브엠 모바일웹 이벤트 페이지에서 쿠팡 주문번호를 입력한 고객 중 선착순 2만명에게 Liiv Mate 포인트리를 매월 2100P씩 1년간 제공할 예정이다.

Liiv Mate는 합리적 소비지출 관리와 금융상품 등의 정보를 알려주는 앱 기반 금융생활 서비스로 KB금융그룹의 통합 포인트 교환과 간편결제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이벤트로 고객들에게 합리적인 가격으로 자급제폰을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무약정의 부담없는 통신비를 제시해 고객 선택 폭을 확대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더욱 혁신적인 통신·금융 서비스를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