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윤석헌 금감원장 "키코 배상비율 30%안 참고"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10-29 12:00

키코 분쟁조정 계속 미뤄져 죄송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사진=금융감독원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윤석헌닫기윤석헌기사 모아보기 금융감독원장이 "키코 배상비율 30%안을 참고하겠다"고 밝혔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4회 금융의날 기념식 후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윤석헌 원장은 키코 피해 배상비율이 30%냐는 질문에 "지금 비율을 단정적으로 말하는 것을 아니지만 말한 부분도 참고하겠다"고 답변했다.

분쟁조정안 발표는 이번달에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이달 중 밢하겠다는) 약속을 지키지 못해 미안하다"라며 "몇가지 대안이 있는데 결정을 못했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