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김태오 대구은행장 "창립 52주년 DGB만의 이야기 만들어야"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10-07 15:48

창립기념 행사

김태오 대구은행장이 7일 창립 52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사진=대구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김태오 대구은행장이 "창립 52주년을 맞는 대구은행도 DGB만의 이야기를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김태오 대구은행장은 7일 오전 수성동 본점에서 열린 대구은행 제52주년 창립 기념행사에서 이같이 밝혔다.

김태오 은행장은 “52년이라는 역사는 아버지와 아들, 또 그 아들의 아들까지 이어지는 긴 시간으로 고객님들의 인생과 DGB대구은행의 역사가 함께한 시간이다. 앞으로의 100년 역사를 함께 써나가자”라며 “기원전 3000년 경, 지금으로부터 5천년 전 ‘길가메시의 서사시’ 점토판에서 삶의 진리를 엿볼 수 있듯 DGB대구은행도 지혜를 모아 나아가야 할 방향을 설정하고 비전을 수립해 DGB만의 이야기를 만들자”라고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1967년 은행 창립 멤버 43명 중 4명을 초청해 은행의 기틀을 마련해준 것에 대한 감사의 의미를 담아 감사패를 전달하고, IMF시절 은행 생존 기로에서 적극적 후원과 동반상생을 함께 한 공헌고객에 대한 명예은행장 위촉 행사 등이 진행됐다.

창립기념식 식후 행사로는 지역 최초 금융박물관인 DGB대구은행 금융박물관 ‘기증자 명예의 전당’ 제막식이 실시됐다.

DGB대구은행은 매년 창립기념일이 있는 10월을 ‘DGB이웃사랑운동’ 기간으로 정하고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창립 52주년을 기념해 한 해 매주(52주)간 신규 런칭 앱 ‘IM#’을 통해 매주 한건씩 지역 소외계층 사연을 소개하고, 응원 댓글 한건당 천원씩 최대 이백만원을 기부금 후원을 하는 ‘DGB 이웃사랑 희망 드림’을 실시한다. 이밖에도 비대면 대출 가입 고객 대상 선물 증정 등 창립 기념 마케팅 행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