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삼성증권 장석훈 대표 내정 후 첫 조직개편…리서치·투자전략센터 통합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18-12-04 20:29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삼성증권이 신임 대표이사에 장석훈닫기장석훈기사 모아보기 대표이사 직무대행을 내정한 후 첫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4일 삼성증권에 따르면 삼성증권은 리서치센터와 투자전략센터를 통합해 리서치센터로 변경했다.

이번 조직개편은 지난달 26일 삼성증권 임원후보추천위원회에서 장석훈 대행이 신임 대표이사 부사장으로 추천된 후 첫 조직개편이다.

삼성증권은 리서치센터와 투자전략센터를 통합해 부문 간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현장 지향적인 조직을 구축한다는 전략이다.

통합 후 리서치센터는 오현석 투자전략센터장과 윤석모 리서치센터장이 공동 센터장을 맡는다. 오 센터장은 매크로 부문, 윤 센터장은 에쿼티 부문을 담당한다. 통합 리서치센터는 지원조직 외 100여 명 수준이다.

아울러 삼성증권은 영업경쟁력 확보 일환으로 영업 관련 조직 명칭도 바꿨다. 본부는 부문으로, 사업부는 본부로 변경했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미래 성장을 위한 핵심 전략기능과 사업운영 안정성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조직개편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