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2018 국감] 윤석헌 금감원장 "디폴트 중국 기업 ABCP 책임 한화·이베스트투자증권에"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8-10-12 17:15

나이스신용평가 공기업 분류는 타당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사진=금융감독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윤석헌닫기윤석헌기사 모아보기 금감원장이 "디폴트될 중국기업 중국저에너지화공집단(CERCG) 자산유동화기업어음(ABCP) 발행, 판매 관련 책임은 한화투자증권과 이베스트투자증권에 있다"고 말했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12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지상욱 의원이 이번 사태의 책임은 누구에게 있냐고 생각하냐는 질의에 이같이 밝혔다.

윤석헌 원장은 "CERCG를 공기업으로 분류한것은 한국적 기준으로는 문제가 없다고 본다"며 "그러나 펀드를 판매하는 과정에서 소비자에게 끼친 피해가 커 그 부분을 집중적으로 점검하겠다"고 말했다.

지상욱 의원은 "미래에셋대우와 교보증권은 이 사업을 포기했는데 한화투자증권은 수수료를 챙기기 위해 공기업도 아닌 나이스신용평가 평가를 토대로 채권을 발행했다"며 "법인과 개미투자자에게 피해를 준 사안이니 철저하게 조사해달라"고 말했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