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차, 하이브리드SUV 콘셉트 비전T "빛으로 충전상태 알려"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19-11-21 09:41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가 21일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SUV 콘셉트카 '비전T'를 공개했다.

이날 미국 LA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LA오토쇼에서 현대차가 선보인 콘셉트카다.

비전T는 현대차 새 디자인 철학 '센슈어스 스포티니스'를 담은 7번째 콘셉트카다.

특히 현대차는 비전T에 PHEV를 적용해 주목을 받고 있다. 현대차는 내년 신차 출시에 발맞춰 추가될 투싼·싼타페에 하이브리드·플러그인하이브리드의 개발 방향을 엿볼 수 있기 때문이다.

이미지 확대보기


비전T는 콘셉트카답게 눈길을 끄는 기술이 적용됐다.

차량 오른쪽 후면부에 위치한 충전구는 자동 슬라이딩 커버를 열어 작동한다. 충전시 운전자가 충전되는 양을 확인할 수 있도록 주변 조명이 반짝인다.

또 비전T는 헤드램프와 그릴이 연결된 신형 그랜저에서 보여준 표현방식으로 센슈어스 스포티니스에서 강조하는 '연결성'을 드러냈다. 그릴은 차량이 달리기 시작하면 셔터가 열린다는 설명이다.

이밖에 외장컬러는 무광 그린을 적용해 친환경성을 표현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비전T는 입체적 상상력과 초월적 연결성이라는 테마를 디자인적으로 구현했다"고 설명했다.

이상엽 현대디자인센터장(전무)은 "현대차만이 표현할 수 있는 고유의 디자인 언어를 통해 자동차에 혁신적 디자인과 함께 제품 경험에 감성적 가치를 더하고자 했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이번 LA오토쇼에서 고성능 브랜드N 방향성을 보여주는 콘셉트카 'RM19'도 선보였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