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허지웅, 집 공개 눈길…혈액암 이후 전한 마음 "내가 어떻게 될지 모를 일이다"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10-19 01:05

허지웅 집 공개 혈액암

허지웅 집 공개 혈액암 (사진: tvN)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허지웅 집 공개와 함께 혈액암 경과도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해 허지웅은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다"라며 투병 사실을 고백, 혈액암 관련 이슈를 뜨거운 관심을 받은 바 있다.

이후 허지웅은 혈액암 투병으로 고충을 겪은 뒤 회복에 성공해 MBC '나혼자산다' 출연까지 하게 됐다.

허지웅은 이날 출연으로 '허지웅 집', '허지웅 차' 등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올릴 정도로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허지웅 집 공개와 더불어 그가 혈액암 투병을 알게 된 직후 속내를 전한 모습까지 회자되고 있다.

허지웅은 지난해 출연 중이던 tvN '아모르파티'에서 "엄마에게 사랑한다는 말을 해본 적이 없다. '앞으로 시간이 많으니까', '언젠가 행복하게 해드리면 되겠지'라고 생각하고 살았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그런데 세상 일은 어떻게 될지 모르지 않냐. 내가 빨리 어떻게 될지도 모르고"라고 전했고, 이후 혈액암 소식이 전해져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혈액암을 극복한 허지웅이 집 공개를 해 어마어마한 이목을 모으고 있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