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MG새마을금고, '영화관에 찾아온 시'로 고객 감성 자극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19-10-10 17:36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MG새마을금고는 감성 요소를 담은 ‘영화관에 찾아온 시’ 광고로 브랜드 캠페인에 나섰다고 10일 밝혔다.

MG새마을금고 영화관 광고는 일방적으로 기업 메시지를 전달하는 광고가 아닌 고객에게 휴식의 순간을 제공하는 브랜드 캠페인으로 2016년부터 시작했다.

현재 새마을금고 모델인 배우 신혜선의 내래이션으로 박치성 시인의 시 ‘우산’을 극장에서 방영 중이다.

MG새마을금고는 매년 네 편의 시로 관객들을 찾았다. 오는 11월에는 배우 신혜선의 목소리로 또 한 편의 시, 나태주의 ‘행복’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새마을금고의 ‘영화관에 찾아온 시’는 서울영상광고제 2016에서 은상을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는 설명이다.

새마을금고중앙회 관계자는 “깊어가는 가을, ‘영화관에 찾아온 시’를 통해 전해 드린 메시지처럼 앞으로도 잔잔한 감동과 큰 울림을 전하는 새마을금고가 되겠다”고 말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