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오병관 NH농협손보 사장, 태풍 피해 현장 점검·복구 작업 총력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19-09-11 11:04

△사진=NH농협손해보험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NH농협손해보험의 오병관 대표이사와 임직원은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농작물 피해를 입은 충청남도 지역을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복구 작업을 펼쳤다고 11일 밝혔다.

NH농협손보에 따르면, 지난 10일 오병관 대표이사는 충청남도 예산군 소재 사과 농가들을 방문해 낙과 피해 현황을 직접 점검했다.

이 자리에서 오 대표는 농업인들과 피해현황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현장에 함께한 손해 평가 및 지급 담당 직원들에게 신속한 사고 조사를 당부했다.

피해 현장을 둘러 본 오 대표는 ”기록적인 강풍이 동반된 이번 태풍으로 농가의 피해가 컸던 만큼 신속한 피해 조사와 빠른 복구가 중요하다“며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농가들이 조기에 재건할 수 있도록 전사적인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농협손보 이익행 경영기획부문장을 비롯한 헤아림봉사단 30여명은 자매결연 마을인 충청남도 서산시 소재 ‘뱅길이 마을’을 찾아 복구 작업을 실시했다. 농협손해보험 임직원들은 태풍으로 인해 파손 된 비닐하우스의 보수 작업을 돕고, 마을의 환경정리 작업에 온 힘을 쏟았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