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롯데칠성, 음료·주류 앞세운 고성장 지속할 전망”- 신한금융투자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19-09-09 09:58

▲자료=KT&G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롯데칠성이 올해 탄산을 앞세운 음료와 소주를 앞세운 주류 부문의 고성장으로 하반기 실적을 개선할 전망이다.

9일 홍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롯데칠성이 올해 탄산·생수·커피 등의 음료 부문과 소주·맥주 등 주류의 빠른 성장으로 호실적을 이어갈 것으로 예상했다. 이에 롯데칠성의 목표주가 20만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올 3분기 연결 매출액은 전년 대비 10.2% 증가한 7381억원, 영업이익은 27.5% 오른 652억원으로 추정했다.

홍 연구원은 “이번 분기도 음료와 주류가 모두 좋다”며 “3분기 내수 음료 매출액은 5.8% 증가한 4712억원을 예상한다”고 말했다.

이어 “탄산과 커피는 각각 5.0%, 9.2% 증가할 전망”이라며 “내수 주류 매출액은 보수적으로도 7.5% 증가한 2045억원이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특히 소주 부문에서 이익 창출력이 드러날 것으로 내다봤다.

홍 연구원은 “소주는 가격 인상과 판매량 증가 덕분에 외형이 두 자릿수로 성장하고 있다”며 “과즙 소주 열풍 때를 제외하면 가장 우호적인 업황”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3분기 소주 매출액은 무려 11.5% 증가가 예상 된다“며 ”평균판매가격(ASP) 상승에 판매량 증가가 더해질 전망“이라고 말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롯데칠성의 강한 기초 체력을 감안했을 때 어려운 밸류에이션 구간”이라며 “중장기적으로 매수가 유효한 구간”이라고 평가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