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기아차, 고객 선택폭 늘린 '2020 스포티지' 연식변경 출시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19-08-19 10:41

2020년형 스포티지. (사진=기아차)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기아자동차가 '2020년형 스포티지' 연식변경 모델을 19일 출시했다.

2020년형 스포티지는 일부 디자인 포인트를 통해 고급감을 키웠고 편의사양을 확대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우선 라디에이터 그릴과 전·측·후면 가니쉬를 기존 다크 크롬에서 유광 크롬으로 변경하는 미세한 디자인 변경을 거쳤다.

출발 전 안전벨트 착용 유무를 알려주는 '시트벨트라미인더(SBR)'를 전좌석 기본적용했다.

운전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설정 온도에 따라 통풍·열선을 알아서 조절하는 '운전석 자동쾌적 제어'를 새롭게 적용했다.

프레스티지 트림에는 1열 파워·통풍시트, 2열 히티드 시트, 하이패스 시스템 등을 기본적용했다. 가장 판매량이 많은 트림에 고객 최선호 사양을 적용했다는 기아차의 설명이다.

디젤 최하위 트림인 트렌디에는 내비게이션, 드라이브 와이즈, 스타일 패키지 등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2020 스포티지 트림별 가격은 ▲가솔린 프레스티지(2342만원), 시그니처(2670만원) ▲1.6디젤 트렌디 (2381만원), 프레스티지(2588만원), 시그니처 (2916만원) ▲2.0디젤 트렌디(2430만원), 프레스티지( 2637만원), 시그니처(2965만원)으로 운영된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