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美상무부, 화웨이 임시 일반면허 90일 추가 연장 전망"(상보)

장안나 기자

godblessan@

기사입력 : 2019-08-19 06:45

[한국금융신문 장안나 기자]
미국 상무부가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에 '임시 일반면허'를 90일 연장해줄 전망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로이터를 인용해 17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기사에 따르면 상무부는 화웨이가 미국산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허용한 유예조치를 추가로 연장할 예정이다.

미 상무부는 지난 5월 안보위협을 이유로 화웨이를 거래제한 기업에 올리면서도, 네트워크 유지·보수 등을 위해서는 미국산 제품 구매를 허용하는 임시 일반면허를 발부했다. 임시 면허 유효기간은 90일로 19일 만료된다.

다만 화웨이 면허가 미중 무역협상에서 핵심 협상카드가 됐기에 상황은 유동적이라고 소식통들은 귀띔했다. 최종 결정이 막판 바뀔 가능성도 있다는 것이다.

한 소식통은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주말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전화통화하면서 화웨이 문제를 논의할 듯하다고 전하기도 했다.

장안나 기자 godbless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