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리딩플러스펀딩, 확정매출채권 P2P투자상품 출시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19-08-09 19:20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리딩투자증권의 P2P(개인간)금융 자회사인 리딩플러스펀딩은 구매가 확정된 판매자들의 정산대금채권에 투자하는, 확정매출채권 유동화 상품인 ‘리딩SCF1호’를 9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리딩플러스펀딩 홈페이지를 통해 판매하는 이 상품의 모집금액은 5000만원이며, 투자 수익률은 연 13%, 만기는 1개월이다. 투자금은 유명 독일 수영복 판매 회사에 납품해 발생한 확정매출채권 투자에 사용될 예정이다. 추가 채권보전 조치를 위해 차주의 결제계좌를 직접 통제하고 금전소비자대차 공증, 부동산 첨담보 확보 등을 통해 투자자 보호를 위한 다수의 안전장치를 갖췄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리딩플러스펀딩은 지난해 6월 기업금융(IB)전문 증권사인 리딩투자증권의 계열사로 편입된, 업계 유일의 제도권 금융회사 계열 P2P금융사로 8일 기준 누적 대출금액 약 212억원, 대출잔액은 약 76억원이다.

김학형 리딩플러스펀딩 대표는 “판매대금 정산이 늦기 때문에 자금을 제대로 융통하지 못하는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들의 유동자금 조달을 지원하는 상품”이라며 “이미 매출 발생이 확정된 것 중에서 회수가 확실한 매출채권에 투자하는 만큼 투자자 입장에서도 안정적인 단기 고수익의 투자기회를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리딩플러스펀딩은 이달 말까지 첫 투자 고객에게 스타벅스 기프티콘을 제공하고 카카오플러스 친구 추가 고객에게는 박카스 기프티콘을 지급하는 경품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다음달에는 의류 잡화 등을 담보로 취급하는 동산담보대출 투자상품도 신규로 출시할 계획이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