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금융가Talk] 김도진 기업은행장 전 지점 83% 방문 완료…막판 스퍼트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07-08 18:01 최종수정 : 2019-07-10 16:01

1만613명 직원 격려…임기 내 100% 달성할듯

김도진 기업은행장(가운데)이 통영지점을 방문해 직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 사진= 기업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취임 당시 전 지점을 방문하겠다고 포부를 밝힌 김도진 기업은행장이 목표 달성을 목전에 두고 있다. 현재까지 전체 지점 83%까지 달성한 김 행장은 임기 내 전 지점을 무난히 방문할 것으로 보인다.

8일 금융권에 따르면, 김도진 행장은 지난 5일까지 561개 지점을 방문, 1만613명 직원을 격려했다. 현재 기업은행 전체 지점수는 670개로 5일 기준으로 83% 지점 방문을 완료한 셈이다. 이번주에도 김도진 행장은 인천, 강남 등 일정 중 절반 가량이 지점 방문 일정으로 채워져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다른 지역 일정에 따라 유동적으로 지점을 방문하고 4개 지점 방문이 예정되어 있기도 하다"라며 "이번주도 인천, 강남, 서울 중부 지점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 행장은 지점을 방문해 소속 영업점장들과 간담회를 갖고 지점에 근무하는 직원들의 애로사항을 직접 청취했다.

기업은행 내 직원들도 김도진 행장의 지점 방문 100%를 앞두고 저력에 놀랐다는 후문이다.

김도진 행장의 현장 방문은 2017년 1월 2일부터 진행한 '현장속으로'로 직접 지점 직원을 격려하고자 시작했으며, 2018년에도 3월 15일 '현장속으로 2018'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이어오고 있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