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기보, 신입직원 75명 채용…이달 22일까지 원서 접수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2-08-05 14:38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기술보증기금(이사장 김종호)은 2022년도 신입직원 75명을 채용한다고 5일 밝혔다.

모집 부문별 채용인원은 ▲기술보증 및 기술평가 부문 64명 ▲채권관리 부문 3명 ▲전산 부문 8명이다.

기보는 NCS(국가직무능력표준) 기반 채용으로 불합리한 차별과 편견 요소를 없앤 완전 블라인드 채용을 통해 직무역량이 뛰어난 우수 인재를 선발할 계획이다.

전문성 제고를 위해 기계·전기전자·정보통신·환경·생명 분야 박사를 비롯한 한국공인회계사(KICPA), 변호사, 변리사 등 전문 인재도 함께 채용한다.

또 사회형평적 채용을 확대하고 탄소중립 전문가 및 기술거래사 등에 대한 가산점을 신설하는 등 직무 능력 중심으로 채용을 진행한다.

기보는 서류전형과 필기전형, 1·2차 면접전형을 거쳐 오는 12월 초 합격자를 확정할 예정이다.

입사지원서는 오는 22일 오전 11시까지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받는다. 필기전형은 다음달 24일 서울과 부산에서 동시에 치러진다.

이번 채용에서는 공정성과 투명성 강화를 위해 AI·빅데이터 기반 ‘입사지원서 표절검사’와 ‘AI역량검사’를 실시한다.

채용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오는 12일 SNS를 통해 실시되는 모바일 오픈 채팅 채용설명회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김종호 기보 이사장은 “기보는 이번 채용 과정에서 응시자의 공정한 채용 기회 보장을 최우선으로 해 직무적합형 우수 인재를 선발하겠다”며 “향후 이들 인재가 기보에서 미래 디지털 금융혁신을 주도하고 중소벤처기업의 창업과 글로벌 유니콘 성장에까지 역할을 다하는 핵심 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