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한은행, 공공 마이데이터 활용한 전세대출 서비스 선보여… ‘은행권 최초’

임지윤 기자

dlawldbs20@

기사입력 : 2021-12-07 00:24

앱투앱 방식으로 서울시 공공앱과 연계

신한은행은 서울시 공공 애플리케이션(앱) 서울지갑 내 ‘이사온’과 연계해 비대면 전세자금 대출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사진=신한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닫기진옥동기사 모아보기)이 은행권 최초로 공공 본인 신용 정보관리업(마이데이터) 서비스를 활용한 전세자금 대출 서비스를 선보인다.

신한은행은 6일 서울시 공공 애플리케이션(앱) 서울지갑 내 ‘이사온’과 연계해 비대면 전세자금 대출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서울시가 지난 1일 서울지갑 앱에 탑재한 ‘이사온’은 국토교통부에서 제공하는 부동산 전자 계약서를 기반으로 전입신고 등 전세 이사 관련 행정업무를 지원한다. 은행 대출 등에 필요한 각종 행정서류를 클릭 한 번으로 발급해 준다.

신한은행은 이사 시 필요한 행정업무 이후 바로 전세자금 대출 신청이 가능하도록 ‘이사온’에 신한은행의 모바일 앱 ‘쏠(SOL)’을 앱투앱(App to App) 방식으로 연계한다.

이번 연계 서비스는 은행권 최초로 공공 마이데이터를 활용해 비대면 전세자금 대출 체계를 구축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신한은행은 지난 6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지원하고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공공 마이데이터 실증 서비스 지원 사업에 서울시와 컨소시엄으로 참여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서울시 금고 은행으로서 서울 시민에 힘이 되고자 공공 마이데이터를 활용한 비대면 전세대출 서비스 연계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닫기조용병기사 모아보기)의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 비전에 발맞춰 지속적으로 고객 편의를 높일 수 있는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