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LG화학, 'LG엔솔 세계 최대 규모 ESS에 배터리 공급'에 강세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06-17 16:21

코스피 후퇴에도 시총 상위주 중 3%대 상승 기록

사진제공= LG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LG에너지솔루션이 세계 최대 규모의 에너지저장장치(ESS) 프로젝트에 배터리를 공급했다는 소식에 17일 LG화학이 강세를 보였다.

이날 코스피에서 LG화학은 전 거래일보다 3.34% 오른 83만5000원에 마감했다.

코스피는 간밤 전해진 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결과가 다소 매파적이라는 평가가 나오면서 투심이 위축됐다.

주요 시가총액 상위주가 하락불을 켠 반면 LG화학은 3%대 급등했다.

이날 LG화학의 배터리 사업 부문인 LG에너지솔루션은 미국 발전사 비스트라(Vistra)가 미국 캘리포니아주 몬터레이 카운티 북동부 모스랜딩 지역에서 가동 중인 1.2GWh(기가와트시) 규모의 전력망 ESS에 최근 배터리 공급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단일 ESS 부지 기준 세계 최대 규모다.

아울러 시총 상위주 중 카카오(3.50%)도 상승하며 하루 만에 시총 3위 자리를 다시 차지했다. 네이버(-0.38%)는 시총 4위를 기록했다.

카카오(65조7016억원)와 네이버(63조9806억원)의 시총 격차는 1조7210억원으로 벌어졌다.

대장주인 삼성전자(-1.10%)는 하락불을 켜고 8만900원에 마감했다.

이날 코스닥은 종가 기준 2개월 여만에 '천스닥'을 회복했다.

이날 코스닥 지수는 전 장보다 5.23포인트(0.52%) 오른 1003.72에 마감했다.

코스피는 하락불을 켰다. 이날 코스피 지수는 전 장보다 13.72포인트(0.42%) 내린 3264.96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13.2원 급등한 1130.4원에 마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