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한은행, 최대 2.3% 금리 ‘알.쏠 적금’ 출시

임지윤 기자

dlawldbs20@

기사입력 : 2021-06-16 14:23 최종수정 : 2021-06-16 14:31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신한은행이 연 최대 2.3% 금리를 제공하는 적금 상품을 출시했다.

신한은행은 거래 실적에 따라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적금 상품을 하나로 통합한 ‘신한 알.쏠 적금’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알.쏠 적금’은 ‘알아서 쏠쏠한’, ‘알면 알수록 더욱 쏠쏠한’, ‘알차고 쏠쏠한’ 적금이라는 의미로, 인기 적금 상품 중 고객이 가장 선호하는 우대금리 제공 요건을 모두 모았다.

이번 적금 상품은 월 300만원 입금 한도 내에서 여러 적금에 신규 가입할 수 있다. 만기일은 12개월 이상 36개월 이내 일 단위로 자유롭게 지정 가능하다.

만기별 금리는 최대 1.3% 우대 이자율을 적용한다. 따라서 ▲12개월 이상 최대 연 2.1%(기본 이자율 연 0.8%) ▲24개월 이상 최대 연 2.2%(기본 이자율 연 0.9%) ▲36개월 최대 연 2.3%(기본 이자율 연 1.0%)이다.

우대금리는 ▲신한은행 입출금 통장에 50만원 이상 입금되면 월 입금 건별 연 0.6%포인트 ▲신한카드 결제계좌를 신한은행으로 지정해 결제금액이 출금되면 월 입금 건 별 연 0.3%포인트 ▲신한 쏠(SOL) 오픈뱅킹을 활용해 다른 은행 계좌에서 입금하면 입금 건별 0.6% 포인트 ▲주택청약종합저축 등 신한은행 청약 관련 예적금 통장 보유하면 연 0.3%포인트 ▲마케팅 동의(상품 서비스 안내 등 개인 정보 수집‧이용 동의)를 만기까지 유지하면 연 0.1%포인트 적용된다.

신한은행은 이번에 출시된 적금 상품이 직장인이 아니더라도 연금 소득자나 주부, 아르바이트생 등에게도 유용하게 쓰일 수 있도록 급여 이외에 입출금 통장에 월 50만원 이상만 입금되면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도록 설계했다.

또한 신용카드뿐만 아니라 체크카드 결제실적도 우대금리 항목에 추가해 좀 더 많은 고객이 다양한 우대금리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이 디지털 채널을 통해 고민 없이 나에게 딱 알맞은 상품을 선택할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기존 상품을 통합한 신상품을 기획했다”며 “신한 알.쏠 적금을 통해 고객이 알차고 쏠쏠하게 성공적인 목돈 마련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