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DB금융투자, 금융소득종합과세 등 신고대행 서비스 실시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1-04-28 10:49

▲자료=DB금융투자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DB금융투자는 5월 종합소득세 및 양도세 신고기간을 맞아 외부 세무법인과 연계해 ‘금융소득 종합과세 및 파생상품 양도세 무료 신고대행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신고대행 서비스는 예탁자산 1억원 이상 고객 중 지난 한 해 동안 이자∙배당 소득 합계액이 2000만원을 초과하거나, 파생상품 매매 이력이 있는 고객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오는 5월 14일까지 가까운 영업점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DB금융투자는 매년 세무 신고의 편의 제공을 위해 신고대행 서비스를 실시해왔다. 올해 역시 고객의 신고 오류를 예방하고 불편 해소를 위해 이 서비스를 제공한다.

DB금융투자 관계자는 “복잡한 세무 신고절차에 따른 고객들의 부담을 덜어드리고자 이 서비스를 준비했다”라며 “자산관리에 있어 세금이 차지하는 비중이 증가함에 따라 찾아가는 서비스 등을 통해 고객 세무서비스를 강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신고대행 서비스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DB금융투자 전국 영업점과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