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베트남 우리은행, 외국계 은행 최초 ’차세대 금융결제망‘ 공동 구축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1-04-13 11:00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우리은행은 베트남 중앙은행 주도 신규 금융결제망 추진사업에 외국계 은행 중 유일하게 선정돼 ‘차세대 금융결제 공동망(ACH)’ 시스템 구축을 완료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공과금, 카드대금 등 납부시 베트남 우리은행 고객의 계좌뿐 아니라 참여은행 계좌로도 결제가 가능해졌다.

베트남 정부는 비현금 결제 수단 활성화 정책에 따라 차세대 금융결제 공동망 시스템 구축 사업에 참여할 베트남 9개 시중은행을 선정했다. 이중 외국계 은행은 베트남 우리은행이 유일하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차세대 금융결제 공동망 구축을 통해 신규고객 확보, 신규 서비스 출시 등 현지 정부 정책에 부응하며 맞춤형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