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차, 쏘나타 판매 부진에 이번주 아산공장 가동중단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3-08 09:44

현대차 중형세단 8세대 쏘나타.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는 8일 아산공장 가동을 일시 중단한다고 공시했다. 가동 재개일은 오는 15일이다. 조업일 기준으로 5일간 공장 가동을 멈추는 것이다.

아산공장은 지난해말부터 올해초까지 8일간 같은 이유로 공장가동을 멈춘 바 있다.

공장가동 중단 이유는 중형세단 쏘나타 판매량이 줄었기 때문으로 보인다.

아산공장에서는 쏘나타와 준대형세단 그랜저를 생산하고 있다.

그랜저는 지난해 판매량이 전년대비 41% 증가한 14만5463대로 역대 국산차 최다 판매량을 기록하는 등 순항하고 있지만, 쏘나타는 같은기간 33% 줄어든 6만7440대로 부진했다. 쏘나타는 올해 1~2월에도 전년동기대비 32% 줄어든 7798대에 그치고 있다.

현대차는 "시장 수요감소에 따른 탄력적 생산공급을 통한 적정 재고를 유지하기 위한 조치"라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