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애큐온캐피탈, 300억원 규모 공모채 발행 성공

유정화 기자

uhwa@

기사입력 : 2020-08-12 08:49

이달 만기도래 회사채 상환용

/ 사진 = 애큐온캐피탈

[한국금융신문 유정화 기자]
애큐온캐피탈이 공모채 발행에 성공했다. 올 들어 두 번째다. 조달한 자금은 이달 말 만기가 도래하는 차입금 상환에 쓰인다.

12일 금융업계에 따르면 애큐온캐피탈은 1년 만기 공모채를 2회에 걸쳐 발행했다. 회사채 규모는 지난 7일 발행된 100억원(136회)과 지난 11일 발행된 200억원(137회)이다. 한국투자증권이 주관사 역할을 했다.

두 회사채의 발행금리는 모두 연 2.124%(민평금리 PAR)이다. 애큐온캐피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업계가 경직된 상황에서도 회사채 300억원 발행을 완료하며 8월 만기가 도래하는 차입금 300억원을 모두 성공적으로 조달할 수 있게 됐다.

그간 캐피탈 업계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금융시장 불안으로 회사채 시장이 얼어 붙어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애큐온캐피탈의 공모채 발행도 지난 2월말 이후 반년 만이다. 애큐온캐피탈은 지난 2월 900억원 규모의 자금을 연 2.235% 금리로 조달한 바 있다.

애큐온캐피탈은 '원 애큐온(One Acuon)' 전략 아래 자회사인 애큐온저축은행과의 협업을 강화하고 있다. '소매금융(리테일)·기업금융(IB)·커머셜' 등 3개 부문의 균형 잡힌 포트폴리오를 운영, 자산규모도 꾸준히 늘어 올 3월 IFRS 연결재무제표 기준 6조138억원을 기록했다.

유정화 기자 uhw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