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산업은행, 5억달러 규모 유로본드 발행 성공…코로나 이후 첫 달러채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4-08 09:40

계획보다 4.6배 주문 유치…해외공모채 재진입 가이드라인 역할

산업은행 본점 / 사진= 산업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산업은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달러화 채권 발행에 성공했다.

국내 금융기관 달러화 채권 발행은 지난 2월 이후 처음이다. 한국계 기관의 외자조달시장 재진입을 위한 가이드라인이 될 것으로 보인다.

산업은행은 아시아 및 유럽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총 5억 달러 규모 3년만기 변동금리채 유로본드(RegS)를 발행했다고 8일 밝혔다.

금리는 3M U$ Libor +145bp로 발행됐다. 주관사는 Standard Chartered가 맡았다.

산업은행은 코로나 사태로 전세계 채권발행시장이 위축된 상황 속에서 단기·FRN 투자수요를 파악하고 발행을 추진했다.

발행금액 대비 약 4.6배의 주문을 유치하며 당초 목표보다 2억 달러 증액 발행하게 됐다. 발행금리 또한 최초 제시 가이드라인 대비 35bp 축소된 레벨에서 결정됐다.

한국계 기관의 미 달러 공모채 발행은 코로나 사태 본격화 등으로 지난 2월 10일 산업은행의 15억 달러 글로벌본드 발행 이후 단절돼 왔다.

산업은행 측은 "이번 발행을 통해 향후 국내기관의 해외 공모 채권시장 재진입을 위한 발행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