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특징주] 셀트리온·셀트리온헬스케어, 6천억 규모 블록딜에 '급락’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0-04-02 10:24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셀트리온·셀트리온헬스케어·셀트리온제약 등 셀트리온그룹 상장사 주가가 싱가포르 국부펀드 테마섹의 시간 외 대량매매(블록딜) 여파로 급락하고 있다.

2일 오전 10시 22분 현재 셀트리온은 전 거래일 대비 6.31% 내린 18만5500원에 거래 중이다.

같은 시간 셀트리온헬스케어과 셀트리온제약은 각각 9.11%, 8.55% 하락했다.

전날 장 마감 후 싱가포르 국부펀드(GIC) 테마섹은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 지분 257만주(1.9%), 221만주(1.5%)를 블록딜 방식으로 기관 투자자에게 매각하기 위한 수요예측을 진행했다.

테마섹은 계열사인 아이온인베스트먼트를 통해 블록딜을 진행해 6000억원 이상의 자금을 확보했다. 전체 물량의 95%를 외국인 투자자들이 매입하고 나머지는 국내 인덱스 펀드가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의 할인율은 2일 종가 대비 각각 8.0~9.8%, 7.0~8.8%로 책정됐다. 블록딜 실무는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과 모건스탠리가 맡았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