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한금융투자 해외주식 스탁백 서비스, 금융위 혁신금융서비스 지정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0-03-25 12:16

▲사진=신한금융투자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해외주식 스탁백 서비스’가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지정은 지난 작년 7월과 12월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해외주식 소수점 서비스’, ‘해외주식 금액상품권(기프티콘) 서비스’에 이어 세 번째 성과다.

해외주식 스탁백 서비스는 제휴업체의 마일리지나 캐시백 등으로 글로벌 우량 기업의 주식을 소수점으로 매수할 수 있는 서비스다. 유효기간이 만료되거나 잊혀져 사용되지 않는 마일리지나 캐시백 등의 적립 서비스를 해외주식 매수자금으로 활용할 수 있다. 소비자가 마땅히 누려야 할 혜택을 받을 수 있게 함과 동시에 건전한 금융소비 습관을 가져 효용을 극대화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 서비스는 신한금융투자에서 최초로 출시한 소수 단위를 포함한 소액으로 투자하는 해외주식 소수점 매매 서비스 기반 소액투자 비즈니스의 확장 모델이다.

신한금융투자는 해외주식소수점 매매, 온라인 금액상품권, 스탁백 서비스 외에도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유통플랫폼을 제공하는 카사코리아, 개인투자자간 주식대차 플랫폼을 제공하는 디렉셔널 등 혁신금융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들과 업무협약을 맺고 비즈니스를 추진하고 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