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은성수 "금융회사, 상품 기획-판매-사후관리 소비자 입장 접근해야"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10-29 11:19

제4회 금융의날 축사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10일 정부서울청사 합동브리핑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질문에 답하고 있다. / 사진= 금융위원회(2019.10.10)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은성수 금융위원회 위원장이 "금융회사들은 상품의 기획, 판매, 사후관리 과정에서 철저하게 소비자 입장에서 접근해야 한다"고 말했다.

은성수 위원장은 29일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4회 금융의 날 기념식 축사에서 금융회사의 역할로 이같이 강조했다.

바람직한 금융의 모습은 금융소비자, 금융회사, 금융당국 세 축이 협력하고 각자의 역할을 제대로 하는 것이라고 했다.

은성수 위원장은 "금융회사들은 혁신의 주체"라며 "혁신·창업기업에 대한 금융 지원을 확대하고 핀테크 등 다양한 혁신 노력을 기울여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포용적 금융을 비용으로 인식하기보다 금융서비스 기반을 확대하기 위한 투자로 보는 인식전환도 필요하다고 짚었다.

금융소비자 역할도 강조했다. 은성수 위원장은 "금융상품 설명서를 꼼꼼히 읽고 정확히 이해해 합리적인 투자 결정을 내리고 잘못된 금융 관행에 대해서는 이의를 제기하는 적극적인 금융소비자들이 많아질수록 우리 금융은 발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금융당국의 역할로 은성수 위원장은 "확고한 금융안정을 위해 가계 부채, 그림자 금융 등 위험 요인과 고위험 상품 쏠림 현상 등 시장 불안요인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해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제4회 금융의날 시상식에서는 금융발전유공 포상으로 ‘금융혁신’, ‘서민금융’, ‘저축’ 세 개 부문에서 총 194명에게 수여됐다. 훈장은 녹조근정훈장(금융혁신부문)에 김용진 서강대학교 교수, 국민훈장 석류장(서민금융부문)에 심재철 서민금융진흥원 국장이 수상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