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은행권 임금 인상률 “너무 높다”

박준식

webmaster@

기사입력 : 2003-08-13 21:52

물가상승 대비 2배 이상…3년 평균

은행권의 임금 인상률이 지나치게 높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전체 산업의 평균 임금인상률은 물론 물가 상승률과 비교해도 상승폭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노동계와 통계청에 따르면 은행권의 임금 인상률이 다른 업종에 비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00년도부터 2002년까지의 3년간 국내 전체 산업의 평균 임금 인상율은 5.2%였던 반면 은행권의 임금인상율은 6.5%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물가 상승률은 3.0%로 은행권의 임금인상률은 물가 상승율의 2배를 넘어서는 수준이다.

지난 2000년 금융노조는 13.2%의 임금 인상안을 제시했으나 결국 5.5%+알파로 최종 합의를 이뤄냈다.

그리고 2001년도에는 12.0%를 제시해 7.4%+알파, 지난해에는 12.2%를 제시해 결국 6.5%+알파로 최종 타결을 봤다. 올해의 경우 금융노조측은 11.4%의 인상안을 제시했고 사측은 3.3%를 제시했다.

알파는 은행별로 교섭토록 한 내용으로 중식대, 교통비 등 어느 항목이 얼마나 포함되느냐에 따라 크게 차이를 보였다.



박준식 기자 impark@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