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청년·대학생 '햇살론 유스' 내일 출시…연 3~4%대 금리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1-22 15:46

한도는 1인당 최대 1200만원

햇살론 유스(Youth) 포스터 일부 / 자료= 금융위원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내일(23일) 만 34세 이하 청년과 대학생을 위한 '햇살론 유스(Youth)'가 출시된다.

금융위원회는 은성수 위원장 주재로 22일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은행권 포용금융 간담회를 열고 이같은 햇살론 유스 출시 계획을 밝혔다.

햇살론 유스는 만 34세 이하이면서 연소득이 3500만원 이하인 미취업 청년 또는 중소기업에 1년 이하 재직한 사회 초년생이 대상이다.

정규 소득이 없더라도 아르바이트나 단기간 근로 등을 통해 최소한 상환 능력이 있는 경우 지원이 가능하다.

금리는 연 3.6%~4.5%로 시중 금융상품보다 낮은 수준이다.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장애인, 북한 이탈 주민, 한부모가족 등 사회적 배려대상일 경우 최저 3.6% 금리가 적용되고, 대학생·미취업청년이 4.0%, 사회초년생이 4.5%의 금리를 적용받는다.

취업 전까지 상환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대 8년의 거치기간과 최대 7년의 상환기간이 부여된다. 단 이 기간 중 이자는 상환해야 한다.

한도는 일반 생활자금의 경우 반기당 최대 300만원이다. 학비·의료비·주거비 등 용도를 증빙한 경우 연간 최대 600만원 내에서 소요자금 만큼 받을 수 있다. 1인당 최대 1200만원 한도 내에서는 추가 이용이 가능하다.

이용을 원하는 청년들은 서민금융진흥원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기초 자격요건 충족 여부를 확인한 뒤 보증을 신청하고, 오프라인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를 방문해 대면상담을 진행해야 한다.

이후 신한·기업·전북은행 등 협약은행 앱을 설치하고 온라인으로 대출신청을 하면 된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