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K-OTC 연간 거래대금 1조 육박…1년새 46.6%↑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0-01-08 20:46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자료=한국금융투자협회

이미지 확대보기


지난해 한국 장외주식시장(K-OTC)의 연간 거래대금이 1조원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한국금융투자협회가 발표한 ‘2019년 K-OTC시장 동향 분석’에 따르면 지난해 연간 거래대금은 전년 대비 46.6% 늘어난 9903억7000만원으로 집계됐다. 일평균 거래대금은 40억3000만원으로 전년보다 45.4% 늘었다.

K-OTC시장 연간 거래대금은 2017년 2637억원에서 2018년 6755억으로 급증한 데 이어 지난해 9900억원을 돌파했다. 지난달 27일에는 일 거래대금이 236억1000만원을 기록하는 등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기도 했다.

2014년 8월 시장 출범 이후 누적 거래대금은 2조5163억원에 달한다.

금투협 관계자는 “소액주주에 대한 양도세 면제 확대와 증권거래세 인하 등 세제 혜택, 비보존 등 비상장기업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 증대로 K-OTC시장 거래 규모가 급증했다”고 설명했다.

기업군별 거래대금은 중소·벤처기업이 8016억원으로 전체 거래대금의 80.9%를 차지했고, 중견기업은 1387억원(14%)으로 뒤를 이었다.

K-OTC시장의 시가총액은 지누스 등 일부 기업의 거래소 이전상장으로 전년 말 대비 2202억원 감소한 14조2713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거래소에 이전 상장한 기업은 지누스(시가총액 9910억원), 웹케시(1771억원), 피피아이(717억원) 등이다.

한편 지난해 말 기준 K-OTC시장 기업 수는 전년보다 9곳 증가한 135곳, 종목 수는 9개 늘어난 137개로 집계됐다. 시가총액 1위는 포스코건설(1조2207억5500만원)이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