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최자 인스타그램, 설리에게 보내는 마지막 메시지..."추억들 죽을때까지 간직할게"

서인경

@

기사입력 : 2019-10-16 16:21

(사진 : 최자 인스타그램)

[한국금융신문 서인경 기자]
힙합그룹 다이나믹듀오 최자(본명 최재호)가 설리의 마지막을 추모했다.

하늘에 별이 된 설리의 전 연인으로 알려진 최자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설리를 회상하며 글을 남겼다.

최자는 "우리는 서로의 인생에서 가장 아름다운 순간들을 함께했다. 이토록 안타깝게 널 보내지만 추억들은 나 눈 감는 날까지 고이 간직할게"라고 말했다. 이어 "무척 보고싶다"고 적었다.

최자와 설리는 14살이라는 나이차가 무색할만큼 잘 어울리는 커플이었다. 이들은 당당하게 본인들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데이트 사진을 올리는 등 공개연애 한 바 있다.

한편, 일부 누리꾼들은 설리의 사망 보도 이후 최자의 인스타그램에 악플을 달며 괴롭히고 있는것으로 전해졌다.

서인경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