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2019 태풍 '다나스', 심상치 않은 경로 "한반도 관통 가능성 有"…강풍 반경 200km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07-17 16:16

2019 태풍 '다나스' (사진: 기상청 제공)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2019 태풍 '다나스'가 한반도를 관통할 가능성이 있어 세간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

17일 기상청 측이 제공한 2019년도 태풍 '다나스' 예상 진로 자료에 따르면 오는 21일 한반도 서남서 방향으로 태풍이 진입할 가능성이 크다.

이후 22일인 월요일에는 태풍 '다나스'가 백령도 인근으로 올라올 것으로 보인다.

일본과 미국 등 외신들 역시 태풍 '다나스'가 한반도를 관통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있다.

북상 소식이 예고된 2019년 태풍 '다나스'는 최대 초속 18m, 시속 65km 강풍을 동반하고 있으며 반경은 200km이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