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국민·신한 19일 나란히 영업성과 평가…리딩뱅크 전략 공유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01-18 09:45

KB '부점장전략회의' 신한 '업적평가대회' 개최

KB국민은행 본점(좌측), 신한은행 본점(우측) / 사진= 각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리딩뱅크를 다투는 KB국민은행과 신한은행이 이번 주말에 나란히 지난해 영업성과를 평가하고 올해 영업전략을 공유할 예정이다.

18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국민은행은 오는 19일 2019 전국부점장전략회의를 개최한다.

전국 부점장 전략회의는 매년 1월 행장을 비롯 임본부장, 부점장 등이 한 자리에 모여 지난해 KB국민은행 성과와 한계를 평가하고, 올해의 경영전략을 공유하는 자리다.

PG(지역본부) 협업체계 중심 포상도 시행한다. 특히 올해 회의에서는 허인 행장 중심으로 최근 파업으로 뒤숭숭한 분위기를 쇄신하고 영업 전략 의지를 다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신한은행도 오는 19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2019 종합업적평가대회를 개최한다.

업적평가대회는 매년 1월 전년도에 뛰어난 성과를 보여준 신한은행 커뮤니티와 영업점, 직원에게 시상하는 행사다.

연초 직원들이 대거 운집하는 행사인데 이번 업적평가대회의 경우 주 52시간 제도와 맞물려 자율 참석하도록 권고돼 더욱 관심이 모인다.

이번 대회에는 위성호 행장과 함께, 진옥동 내정자도 참석할 예정이다. 행장은 대회사를 통해 직원들과 올해 영업 전략을 공유할 방침이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