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단독] 조성권 전 대표, 차기 저축은행중앙회장 출마 선언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19-01-09 14:47

저축은행 업계 제대로 이해하고 대변…전문성 강조

조성권 예쓰저축은행 전 대표.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조성권 전 예쓰저축은행 대표가 차기 저축은행중앙회장 출마를 선언했다.

9일 저축은행 업계에 따르면 6대 금융협회장직 중 하나인 저축은행중앙회장 선거에 예쓰저축은행 대표를 역임했던 조성권 전 대표가 차기 회장선거 후보에 등록했다.

이날 조성권 전 대표는 한국금융신문과의 통화에서 "차기 저축은행중앙회장에 출마하기 위해 오늘 오전 우편으로 관련 서류를 접수했다"며 "저축은행회장직에 업계 전문성이 있는 사람이 와야 한다는 생각에 지원했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은행 홍보부장과 여의도지점장 등을 거쳐 국민대 겸임교수로 재직한 금융 전문가다. 2011년 저축은행 사태때 예쓰저축은행의 대표이사를 맡아 업계와 인연을 쌓았다.

조성권 대표는 "다른 금융권에 있던 인물이 회장직에 오면 진짜 해야하는 일을 못한다는 것을 업계에 있으면서 많이 느꼈다"며 "이제는 저축은행 업권에 대한 전문성이 있는 사람이 와야 할 시기임을 느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차기 저축은행중앙회장으로 선출된다면 정말 제대로 된 일을 해보고 싶다"며 "'서민금융'이라는 말에 맞게 포용적 금융의 확산에 힘쓰겠다"고 덧붙였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