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삼성전자, 2배 빨라진 S펜 탑재한 ‘삼성 노트북 Pen S’ 출시

김희연 기자

hyk8@

기사입력 : 2018-12-13 11:59

인텔 최신 8세대 CPU·기가 속도의 와이파이·UFS 카드 등 강력한 성능

△'삼성 노트북 Pen S' 제품 이미지/사진=삼성전자

[한국금융신문 김희연 기자]
삼성전자가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S펜을 탑재한 ‘삼성 노트북 Pen S’를 14일 국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삼성 노트북 Pen S는 전작 대비 2배 빠른 반응속도를 지원하는 S펜을 탑재해 자연스러운 필기 경험을 제공하며, 정교한 작업이 가능하다.

S펜은 0.7mm로 두께는 동일하지만 세 가지 다른 소재의 펜촉을 제공해 사용자가 목적에 따라 교체해서 사용할 수 있게 했다.

아울러 S펜으로 쓴 손글씨를 자동으로 텍스트로 변환해주고, 각종 도형과 공식을 디지털로 변환해주는 ‘네보(MyScript Nebo)’ 애플리케이션을 탑재했다. 또 강의 내용을 녹음하면서 S펜을 사용할 수 있는 ‘보이스 노트 with Pen’, ‘삼성 노트’, ‘오토데스크 스케치북’ 등 S펜 활용 소프트웨어를 함께 제공한다. S펜은 노트북에 내장되어 있고 별도의 충전이 필요 없다.

‘삼성 노트북 Pen S’는 360도 회전 터치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노트북 모드에서 태블릿 모드로 바로 변환할 수 있다. 6.7mm의 좌우 베젤(15형 기준)과 178도 광시야각, 플리커 프리(Flicker Free) 기능이 적용된 ‘리얼뷰’ 터치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눈의 피로도를 낮추고 화면의 몰입감을 높였다.

하만의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 AKG 음향 기술과 삼성 독자 기술로 완성한 썬더앰프 기술을 적용해 좌우 각각 2W의 스피커 출력을 각각 5W까지 향상해 사용자에게 기존 대비 1.78배의 강력한 사운드 경험을 제공한다.

이밖에도 마이크로 SD카드보다 5배 빠른 UFS 카드를 지원해 손쉽게 저장 용량을 확장할 수 있으며 2개의 썬더볼트3 포트를 지원해 빠른 속도의 데이터 전송 및 다양한 장치의 연결이 가능하다.

또 △최신 인텔 8세대 쿼드코어 CPU △NVIDIA GeForce MX150 그래픽 카드 △ Giga Wi-Fi 를 탑재했으며 윈도우10 모던 스탠바이를 지원한다.

삼성전자는 삼성 노트북 Pen S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사은품과 소프트웨어 등을 제공하는 삼성 노트북 Pen S' 아카데미 행사를 12월 14일부터 2019년 3월 31일까지 진행한다. 또한 12월 31일까지 ‘삼성 노트북 Pen S’을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UFS 카드를 추가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김희연 기자 hyk8@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