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한금투, 기업금융 2원화 조직개편

원충희

webmaster@

기사입력 : 2015-12-30 13:43

[한국금융신문 원충희 기자] 신한금융투자(대표 강대석)는 IB기업금융 커버리지 확대 및 스마트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에 초점을 맞춘 조직개편 및 정기인사를 단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우선 IB그룹의 ‘기업금융본부’를 대기업, 빅딜 위주의 ‘기업금융1본부’와 중소·중견기업 영업 중심의 ‘기업금융2본부’ 체제로 이원화했다. 고객별 금융니즈에 걸맞는 맞춤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IB비즈니스 역량을 극대화하겠다는 의지로 해석된다.

또 핀테크로 대변되는 디지털 금융혁신시대를 맞이해 기존 ‘마케팅본부’의 명칭을 ‘스마트사업본부’로 변경했다. 비대면 사업 및 플랫폼 전략 강화를 통해 디지털 금융 경쟁력 강화가 목적인 것이다.

아울러 연금영업 강화 및 확대를 목표로 연금영업2부를 신설해 연금영업 1, 2부 체제를 도입하고 급변하는 금융환경에 고객자산의 리스크관리를 강화하고자 ‘리스크관리본부’에 ‘리스크공학팀’을 신설했다.



원충희 기자 w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