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캠코, 부산사옥 매입 분양계약 체결

관리자

webmaster@

기사입력 : 2012-02-08 09:45

한국자산관리공사(KAMCO, 사장 장영철)는 2월 7일(화) 국토해양부가 승인한 `지방이전계획`에 따라 부산으로 이전하기 위해 필요한 사옥 분양계약을 부산파이낸스센터PFV와 체결했다.

이로써 캠코 등 6개 이전 공공기관(한국자산관리공사, 한국주택금융공사, 대한주택보증, 한국남부발전,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청소년상담원)과 한국거래소, 농협 등은 2014년 6월경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내 복합개발사업 1단계공사에 따라 신축되는 연면적 198,262평방미터, 지하3층ㆍ지상63층 규모의 빌딩<조감도 참조>에 입주하게 되며, 캠코는 이 중 40∼47층(8개층) 및 3층 등 9개 층을 사용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캠코 등 8개 기관은 2010년 12월 28일 부산 금융중심지 조성을 위한 핵심시설이자 랜드마크가 될 부산국제금융센터 복합개발사업 착공식을 개최한 바 있다.

캠코는 부산으로 이전하는 공공기관의 간사기관으로서 주무부처인 국토해양부와 부산시, 이전공공기관 간 원할한 의견 조율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주도함으로써 성공적인 부산혁신도시 사업진행을 지원해 왔다.

캠코 장영철 사장은 “공공기관 지방이전으로 수도권 과밀화 해소와 자립형 지방화가 실현될 것이다”며 “캠코 등 8개 기관이 부산시가 계획하는 랜드마크인 국제금융센터에 입주함으로써 국제금융센터가 우리나라 금융 중심지로 발전하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관리자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