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현대캐피탈, 2023 신입 공채 진행...내달 16일 접수 마감

홍지인 기자

helena@

기사입력 : 2023-09-26 18:14

기획·디지털/IT·해외사업 등 8개 분야 모집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현대캐피탈 2023 신입사원 공개채용./ 사진 = 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 2023 신입사원 공개채용./ 사진 = 현대캐피탈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현대캐피탈(대표 목진원)이 2023년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현대캐피탈 신입사원 공개채용은 ▲기획 ▲ 디지털/IT ▲오토(Auto) ▲금융사업 ▲리스크관리 ▲해외사업 ▲재경 ▲경영지원 등 총 8개 분야에서 인재를 모집한다.

특히, 해외사업 분야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신입사원 채용을 진행해, 글로벌 커리어를 키우고자 하는 취업준비생들의 지원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해당 분야에서는 해외 경험과 더불어 포르투갈어, 이탈리아어, 프랑스어 등 제2외국어 능통자를 우대할 계획이다. 현대캐피탈은 미국, 캐나다, 영국, 독일, 브라질 등 총 14개 해외법인을 운영하며, 작년 기준 글로벌 전체 자산 130조 원을 달성하기도 했다.

이번 공개채용 모집 대상은 4년제 대학(원) 졸업자 또는 내년 2월 졸업 예정자다. 채용 절차는 서류 전형(10/4~10/16)을 시작으로, 온라인 인적성 검사(11월 초)와 온라인 면접 전형(11월 중)을 거쳐 트라이얼 위크(12/11~12/13) 순으로 진행된다. 이 과정을 통과한 최종합격자는 내년 1월 초에 입사할 예정이다. 디지털/IT 분야 지원자는 서류전형 직후, 별도의 코딩테스트(10/22)도 반드시 응시해야 한다. (프로그래머스 코딩전문역량인증시험(PCCP) Lv.2 취득자에 한해 코딩테스트 면제)

현대캐피탈이 작년부터 신입사원 공개채용에 최초로 도입한 ‘트라이얼 위크(Trial Week)’는 현대캐피탈 채용을 상징하는 프로그램으로 자리잡고 있다. 트라이얼 위크는 면접 전형까지 합격한 지원자를 대상으로, 원하는 직무부서에서 3일 간 단기 프로젝트를 수행한 결과로 평가받는 전형 상 최종 단계다. 절대평가로 진행돼 높은 역량을 보여주는 지원자는 경쟁률에 상관 없이 모두 합격할 수 있다.

현대캐피탈 HR 담당자는 "타사의 일반적인 인턴십 전형이 한 달부터 6개월까지 진행된다는 점에서 진행 기간과 당락 여부에 대해 입사지원자들이 부담스럽게 생각하는 면이 있었다"며 "트라이얼 위크는 3일 간 집중적으로 현대캐피탈의 기업문화와 일하는 방식을 파악할 수 있어 기회비용을 줄일 수 있다는 점에서 지원자들의 만족도가 높았다"고 밝혔다.

현대캐피탈 입사를 희망하는 이들은 10월 4일(월) 오전 9시부터 10월 16일(월) 오후 4시까지, 현대캐피탈 채용 홈페이지에서 지원할 수 있다.

현대캐피탈 HR 담당자는 "이번 신입사원 공개채용은 현대캐피탈이 단독으로 주관한 이래 가장 많은 분야와 직무에서 모집해, 저마다의 역량과 개성을 지닌 다양한 인재들을 확보하고자 한다"며 "국내는 물론, 글로벌 무대를 대상으로 전문적인 커리어를 개발하고픈 취업준비생들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