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메트라이프생명, 수해 피해 고객에 보험료 납입유예 시행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2-08-19 15:30

최대 6개월까지

메트라이프생명 본사 전경./사진=메트라이프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메트라이프생명(사장 송영록)이 수해 피해 고객에 보험료 납입 유예를 시행한다.

메트라이프생명은 최근 집중호우로 재산 피해를 입은 고객을 지원하기 위한 보험료 납입유예를 18일부터 시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8월 집중호우로 수해 피해를 본 고객 중 정상 유지되고 있는 계약의 보험계약자다. 신청기간은 8월 18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이며, 콜센터나 담당 설계사와 전국 지점 등에 신청서류(국가재난피해자지원신청서, 출금이체동의서, 재해피해확인서 각 1부)를 제출하면 된다.

재해피해확인서는 주민센터, 읍·면사무소 등 관할 기초지자체를 방문하거나 온라인 접수(국민재난안전포털)를 통해서 발급받을 수 있다.

신청자는 최대 6개월까지 보험료 납입의무 유예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유예 기간이 종료되면 납입 유예된 월보험료와 당월분 보험료 2개월분을 매월 순차적으로 납부하면 된다.

메트라이프생명 관계자는 "갑작스런 폭우로 피해를 입은 고객들이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오는 데 보탬이 되기 위해 지원 방안을 마련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