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크래프톤, 중복청약에도 증거금 5조 마감…경쟁률 7.8대 1 그쳐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08-03 16:38

증거금 5조358억원, 다른 대어급 대비 낮아…경쟁률은 미래·삼성·NH순

사진제공= 크래프톤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배틀그라운드'로 알려진 게임업체 크래프톤의 공모주 일반 청약이 증거금 5조원, 경쟁률 7.8대 1 수준으로 마감했다.

3일 대표주관사인 미래에셋증권에 따르면, 이틀간 실시된 이날 크래프톤 공모 청약 마감 결과 증권사 3곳(미래에셋증권, NH투자증권, 삼성증권)에 모인 증거금은 총 5조358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중복청약이 가능했는데도 증거금 규모는 다른 대어급 공모주를 크게 밑돈 것으로 나타났다.

크래프톤의 공모가는 49만8000원(액면가 100원)이며, 1주를 받을 수 있는 청약에 필요한 증거금은 최소 249만원으로 비교적 높은 편으로 평가됐다.

중복청약이 가능했던 SK아이이테크놀로지(80조9000억원), SK바이오사이언스(63조6000억원)뿐 아니라, 중복청약이 안됐던 카카오뱅크(58조3000억원)보다도 훨씬 적은 수치다.

최종 통합 경쟁률은 7.79대 1을 기록했다. 총 259만6269주 모집에 청약 수량은 2022만3940주였다.

증권사 별 경쟁률은 배정 물량이 가장 많은 대표 주관사 미래에셋증권이 9.50대 1로 가장 높았다. 인수회사 삼성증권이 6.88대 1, 공동 주관사 NH투자증권이 6.71대 1로 집계됐다.

3곳 증권사에 들어온 청약 건수는 총 29만6539건을 기록했다.

일반 청약을 마무리한 크래프톤은 오는 8월 10일 유가증권시장(코스피)에 상장한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