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동원 부회장 '2세 경영' 본격화…"건기식·글로벌 진출"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21-03-25 16:18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신춘호 농심그룹 회장. / 사진 = 농심

신춘호 농심그룹 회장. / 사진 = 농심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농심이 신동원닫기신동원기사 모아보기 농심 부회장을 사내이사에 재선임하며 본격적인 2세 경영에 돌입했다.

25일 농심은 서울 동작구 농심빌딩에서 제57기 정기주주총회를 열었다. 이날 주총은 신춘호 농심 회장이 등기이사직을 내려놓아 농심의 2세 경영 체제가 만들어졌다는 것에 의의가 있다.

농심은 신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안을 안건에 올리지 않았다. 반면 신동원 부회장의 사내이사 선임 안건은 의결됐다. 신 회장은 지난 16일을 끝으로 임기가 만료된 상태다. 박준 대표이사 부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 안건도 원안대로 통과됐다.

신 부회장은 이날 신사업으로 '건강기능식품'을 꼽으며 "콜라겐 제품은 성공적으로 출시한 상황이고 지난해 선보인 대체육은 올해 제대로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라면값 인상 여부 관련해서는 유보적인 입장이다. 신 부회장은 "아직 결정된 것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그러나 "원재료 가격과 기름값이 올라 원가 압박이 있다"며 "필요하면 결정할 것”이라고 가격 인상의 여지를 남겼다.

박준 대표이사 부회장은 해외 사업 의지를 내비쳤다. 박 대표는 "대내외 환경과 경영여건 변화에 체계적이고 유연하게 대응해 주력사업과 해외사업을 확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글로벌 시장에서의 제품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한 기틀을 다지겠다"며, 미국 제2공장의 조기 안정화를 약속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