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SK바이오사이언스 역대급 증거금 주역은 ‘60대 이상’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03-11 15:33

NH투자증권 분석 결과 "60대 이상 투자자가 금액기준 32% 차지"

3월 10일 NH투자증권 본사 영업부에서 SK바이오사이언스 일반 공모주 청약이 이뤄지는 모습 / 사진제공= NH투자증권(2021.03.11)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NH투자증권이 SK바이오사이언스 공모주 투자자를 분석한 결과 금액 기준으로 50대와 60대가 절반 이상인 60%를 차지했다고 11일 밝혔다.

특히 60대 이상 투자자 비중(금액 기준)이 32%를 기록했고 평균 청약 금액도 전체 평균의 약 세 배를 기록했다.

NH투자증권에서 SK바이오사이언스 공모주에 청약한 투자자를 분석한 결과 60대 이상 32%, 50대 28.1%, 40대 22.54%, 30대 13.72%, 20대 3.12%, 10대 이하 0.46%로 나타났다.

작년 주관했던 공모주들과 비교하면 60대 이상 청약자의 비중이 확연하게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SK바이오팜과 빅히트의 공모주 청약에서 60대 이상 청약 비중은 각각 17.81%, 14.22%였다.

NH투자증권 측은 "60대 이상 청약자 증가는 최근 증시 횡보에 따라 위험이 낮고 고수익이 가능한 공모주에 대한 관심이 공모주 배정 제도 변경과 맞물린 결과"라고 분석했다.

올해부터 시행된 균등배정 제도의 효과도 나타났다.

'계좌 수가 많을수록 유리하다'며 본인뿐 아니라 가족 명의로 계좌를 만들어 공모주 청약에 참여한 사람들이 많았다고 NH투자증권 측은 설명했다.

한 사람이 6개 증권사에 모두 계좌를 만들어 중복 청약에 나서는 경우도 많았다고 전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의 청약 계좌 수는 64만5216개로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작년 SK바이오팜 공모주 청약에서는 청약 계좌 수가 11만개, 빅히트는 10만개 정도였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