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은성수 “ESG 경영, 보험산업에 새 기회…ESG와 아주 밀접”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1-02-23 14:11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23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보험산업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선포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사진=금융위원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은성수닫기은성수기사 모아보기 금융위원장은 23일 “최근 확산되고 있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은 보험산업에 새로운 기회로 다가오고 있다”고 밝혔다.

은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웨스틴 조선 호텔에서 열린 '보험산업 ESG 경영 선포식' 축사에서 “보험은 상품의 특성과 투자의 장기성으로 인해 ESG와 아주 밀접하고 연관성이 매우 높은 산업”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은 위원장은 “기후·환경과 사회적 요인의 변화는 보험산업에 새로운 성장동력”이라며 “사업모형상 장기 투자전략이 필요해 그린뉴딜과 같은 장기 프로젝트에 최적화된 산업”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ESG를 통한 지속가능한 성장의 추구는 산업에 대한 신뢰와 사회적 평가를 높여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은 위원장은 ESG 확산에 있어 보험산업이 ESG 위험을 담보하는 보장자, ESG 경영을 확산하는 촉진자, ESG 경영의 실천주체 등 3가지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ESG 친화적 기업과 사업에 적극적으로 투자하고 ESG 성과를 보험료 산정에도 반영할 수 있을 것”이라며 “경영 전반의 준칙과 평가에 ESG 요소를 반영하고 단기 성과주의와 기업지배구조도 개선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금융위는 ESG 확산을 위해 각종 규제와 제도, 관행을 과감하게 개선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은 위원장은 “핵심 인프라인 ESG 공시체계를 2030년까지 단계적으로 차질 없이 마련하겠다”며 “ESG 경영과 투자에 대한 노력을 경영실태 평가 시 인센티브로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