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삼성전기, 5G 낙수효과 동력 지속…목표가↑"- 한국투자증권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01-22 09:23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한국투자증권이 22일 삼성전기에 대해 5G 낙수효과 모멘텀으로 호황이 지속될 것으로 판단했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기존 21만원에서 26만5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조철희 한국투자증권은 리포트에서 "적자 사업부였던 기판사업부가 빠르게 흑자전환하며 회사의 실적 개선을 이끌고 있어 올해 ROE(자기자본이익률)가 2.6%포인트(P) 상승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조 연구원은 "2018년 상위사업자 이탈로 인한 일시적 수급 불균형 때문에 좋았던 MLCC(적층세라믹콘덴서) 나홀로 호황보다, 현재 5G 낙수효과 모멘텀이 더 가시성이 높고 지속성이 긴 업황 개선"이라고 분석했다.

올해 미국을 중심으로 5G 투자가 활발히 이뤄질 것으로 예상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언택트 문화가 확산되면서 교육, 근무 등 여러 활동이 원격으로 이뤄지고, 고차원적인 서비스 개발이 5G를 기반으로 진행 중인 점을 짚었다.

조 연구원은 "재택시간도 길어져 가전교체 사이클이 빨라지고 있고, 재택근무는 코로나 이후에도 이어질 것이어서 노트북 수요 강세도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며 "5G폰 침투율도 2020년 22.1%에서 2021년 40.5%로 커지면서 기기당 탑재 MLCC도 지속적으로 늘 것"이라고 분석했다.

사진= 삼성전기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