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제43회 보험계리사·손해사정사 시험 626명 최종합격

유정화 기자

uhwa@

기사입력 : 2020-11-26 18:00

보험계리사 최종 합격자 161명…전년比 3.6% ↓
손해사정사 최종 합격자 465명…전년比 1.1% ↓

/ 사진 = 금융감독원

[한국금융신문 유정화 기자]
올해 실시한 제43회 보험계리사·손해사정사 시험에 626명이 최종 합격했다. 보험계리사와 손해사정사 합격자는 모두 전년과 비교해 감소했다.

금융감독원은 보험계리사 시험에서 5과목을 모두 합격한 최종 합격자는 161명으로 전년(167명) 보다 6명(3.6%) 감소했다고 26일 밝혔다. 보험계리사는 1차 시험 합격후 5년 이내 5과목을 각각 60점 이상 득점할 경우 최종 합격한다. 보험계리사 2차 시험과목(5개) 응시자(2229명) 가운데 과목별 합격자는 총 954명(42.8%)이었다. 과목별 합격률은 38.1~45.3%로 전년(50.1∼62.7%) 대비 하락했다.

보험계리사 시험의 최고득점은 평균 83.33점으로 전년(83.40점) 보다 소폭 하락(△0.07점)했다. 보험계리사는 대학생 등이 주로 응시해 30세 이하 합격자가 93.8%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 사진 = 금융감독원

손해사정사 시험의 최종 합격자는 465명으로 전년(470명) 보다 5명(1.1%) 감소했다. 손해사정사 2차 시험 합격자는 총 465명이며, 평균 합격률은 15.1%로 전년(15.2%) 대비 소폭 하락했다. 손해사정사 시험의 종목별 최고득점은 재물 72.22점, 차량 75.84점, 신체 65.50점으로 나타났다. 또 31세 이상 합격자의 비중이 61.7%를 차지했다.

합격여부 확인은 26일 18시부터 금융감독원 홈페이지 및 보험개발원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합격증은 응시원서에 기재한 주소지로 일괄발송될 예정이다.

유정화 기자 uhw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