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기보, 연세대 공대와 창업 활성화 위한 종합지원체계 구축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11-03 09:34

금융·비금융지원 투트랙으로 캠퍼스 창업기업 지원

명재민 연세대학교 공과대학 학장(왼쪽)과 김영춘 기술보증기금 이사(오른쪽)가 지난 2일 대학 우수인재 창업 및 기술 사업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기술보증기금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기술보증기금이 연세대학교 공과대학과 우수한 기술 및 아이디어를 보유한 공학 인재들의 도전적 창업을 활성화하고, 기술 사업화를 촉진하기 위한 종합지원체계 구축에 나선다.

기보는 지난 2일 연세대학교 공과대학과 ‘대학 우수인재 창업 및 기술 사업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연세대 공대는 대학 내 우수 창업기업을 기보에 추천하고, 기보는 추천받은 기업에 보증·투자 등의 금융지원과 컨설팅·기술이전·IPO 지원 등 비금융지원의 투트랙으로 캠퍼스 창업기업의 성공을 지원한다.

또한 양 기관은 전문적인 역량을 바탕으로 기술평가와 기술자문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협력체계도 구축하기로 했다.

최근 캠퍼스가 배움터에서 일터와 삶터 있는 혁신성장 요람으로 탈바꿈하고 있는 시점에서 기보는 창업기업에 대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통해 성공창업을 지원하고 있으며, 연세대 공대는 신성장 분야의 인재육성을 추진하고 있다.

양 기관의 전략적 사업연계는 캠퍼스에서 출발한 창업기업이 기술경쟁력을 확보해 새로운 시대를 선도할 수 있는 기업으로 성장하는데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김영춘 기술보증기금 이사는 “대학은 인적·물적 혁신역량을 보유하여 미래 신산업의 최적지로서 캠퍼스가 혁신적인 창업공간으로 변화될 필요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캠퍼스에서 시작한 역량 있는 창업기업이 실패하지 않고 성장·도약하기 위해서 필요한 지속성장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