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수출입은행, 효성화학 베트남 생산시설에 9000만 달러 지원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9-24 13:18

수출입은행 본점 / 사진= 수출입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수출입은행은 효성화학이 베트남에 건설하는 화학제품 생산시설에 총 2억1500만 달러 규모의 신디케이션(협조융자)을 주선하고, 이 가운데 9000만 달러를 직접 제공한다고 24일 밝혔다.

신디케이션에는 금융주선기관인 수출입은행을 포함한 5개 국내 금융기관들이 참여했다.

이번 사업은 효성화학이 베트남 남부 바리아-붕따우 지역에 연산 60만톤의 폴리프로필렌(PP) 제조를 위한 일관 생산설비를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오는 2021년 사업이 완공되면 효성화학의 폴리프로필렌 연간 생산능력은 현재 65만톤에서 125만톤으로 약 두 배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수출입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조융자로 동남아 시장 선점에 나선 우리 기업의 소재산업을 육성하는 동시에 신남방정책 핵심 국가인 베트남과의 경제 파트너십을 공고히 했다"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